미디어


  광고

춤의 물결이 일렁이는 도시 성남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성남국제무용제(조직위원장 박인자)는 오는 4월 25일부터 5월 2일까지 성남아트센터 및 율동공원, 남한산성, 모란시장 등 성남의 주요지역에서 개최된다. 성남문화재단이 무용의 대중화를 위해 지난 2006년 시작한 성남...

 정보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성남국제무용제(조직위원장 박인자)는 오는 4월 25일부터 5월 2일까지 성남아트센터 및 율동공원, 남한산성, 모란시장 등 성남의 주요지역에서 개최된다. 성남문화재단이 무용의 대중화를 위해 지난 2006년 시작한 성남국제무용제는 국내외 우수 무용단들의 공연과 다양한 시민 참여 프로그램들로 꾸며져 무용인 만의 축제가 아닌 모든 시민들이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축제가 되고 있다.

이번 축제는 해외 8개국 10개 단체와 국내 30개 단체가 참가하며, 국내외 무대를 통해 찬사를 받아온 우수 작품들은 물론, 동서양의 문화 교류를 위해 기획된 국가 간 공동제작 프로젝트, 영상 및 재즈음악 등 타 예술장르와의 획기적인 접목을 시도한 크로스오버 작품, 그리고 지역 곳곳에서 펼쳐지는 시민참여 행사까지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짜여졌다.

성남지역이 갖고 있는 환경과 어우러져 국제적인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성남국제무용제는 보다 풍성하고 수준 높은 공연을 선사하기 위해 올해부터 격년으로 개최하게 되며, 개최 시기도 봄시즌으로 앞당겼다. 2009년 봄 성남은 춤추는 도시로 탈바꿈을 준비하고 있다.

제3회 성남국제무용제 공연정보 가기

  • 공연뉴스
  • 2009/04/21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