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로 대표 로맨틱코미디 연극 [운빨로맨스], 내달 개막 앞두고 캐스팅 공개

사진= DPS컴퍼니 제공
대학로 대표 로맨틱코미디 연극 ‘운빨로맨스’가 캐스팅 공개와 5월 개막 소식을 전했다.
자신이 불운하다고 믿어 미신과 점을 믿는 여자 ‘점보늬’와 운명은 개척하는 것이라고 믿는 짠돌이 ‘제택후’의 달콤하면서도 짭짤한 연극 운빨로맨스가 1년만에 돌아온다. 네이버웹툰과 드라마를 원작으로 하여 2017년 첫 선을 보인 연극은 개막과 동시에 최단기간 10만 관객을 돌파하는 등 대학로를 대표하는 로맨틱코미디 연극으로 자리잡은 바 있다.
연극 운빨로맨스는 초연 당시 신소율, 허정민을 비롯하여 지금까지 맹승지, 허영지, 박슬기 등 브라운관 안팎으로 다양하게 활약하고 있는 배우들이 대거 출연했다. 특히 맹승지는 이번 시즌에도 출연을 확정하며 보듬어주고 싶은 보늬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극대화 할 예정이며 이미 사랑스러운 점보늬의 매력을 관객들에게 선보였던 김규림, 박미리, 박서원도 함께 출연을 확정했다. 자린고비 정신으로 점보늬가 사는 건물의 새로운 건물주가 된 호랑이띠 숫총각 제택후 역할에는 서태원, 오근욱이 캐스팅됐다. 제택후의 절친이자 점보늬가 사는 건물의 카페 사장 한량하 역에는 김종찬, 서태이가 제택후를 짝사랑하는 노월희 역에는 김은지, 이상희가 출연한다. 이번 시즌 출연하는 전 배우가 이미 지난 시즌까지 한번 이상씩은 출연했던 배우들인 만큼 공연 자체에 대한 높은 애정과 캐릭터에 대한 이해도로 공연의 달콤한 분위기를 극대화할 예정이다.
제작사 DPS컴퍼니의 노희순 대표는 “힘든시기지만 전 시즌부터 운빨로맨스를 가득 채워줬던 배우들이 다시 한 번 의기투합 해주어 든든한 마음으로 공연을 준비할 수 있게 되었다”며 “다가오는 봄 날씨 만큼이나 따뜻하고 사랑스러운 공연을 선사하기 위해 연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원하는 항목을 선택하세요. 선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