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선화 피아노 독주회, [말로 전하지 못한 사랑 이야기] 오는 21일 개최

유연함과 내실 있는 연주력으로 호평받고 있는 피아니스트 박선화의 독주회가 오는 21일 수요일 오후 8시,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개최된다.
피아니스트 박선화는 예원학교와 서울예고를 거쳐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기악과를 졸업한 후 도미하여 Manhattan School of Music 실내악 전문연주자과정과 University of Texas at Austin 피아노 연주학 석사 및 박사과정을 졸업하였다.
American Protege International Competition, Bradshaw & Buono International Piano Competition 등 국내외 다수의 콩쿠르에서 입상하여 두각을 나타낸 그녀는 재학 시절 UT Best Graduate Recital Award, David Garvey & Mary D. Bold Scholarship, Manhattan School of Music Scholarship를 수혜하는 등 일찍이 뛰어난 음악적 감각과 가능성을 인정받았으며, Aspen Music Festival, Tanglewood Music Festival에 전문 실내악 피아니스트로 참가하였고 학구적인 노력을 바탕으로 Texas Music Teachers Association(TMTA)에서 Lecture Recital을 개최하는 등 꾸준한 활동으로 연주의 폭을 넓히며 국내외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그녀의 이번 독주회는 빈 고전파를 대표하는 베토벤의 <Piano Sonata No.13 in E-flat Major, Op.27, No.1 “Quasi una fantasia”><Piano Sonata No.12 in A-flat Major, Op.26>, 경쾌하고 강렬한 색채, 드뷔시의 <Préludes Book , >, 쓸쓸하고 사색적인 표현과 고요하고 서정적인 감정이 잘 드러나는 브람스의 <6 Klavierstücke, Op.118>을 피아니스트 박선화만의 뛰어난 기량과 탁월한 음악적 해석력으로 만나볼 수 있다.
본 공연은 예원, 서울예고,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동문회가 후원하며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의해 무관중 공연으로 진행된다.
 
원하는 항목을 선택하세요. 선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