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우름 콘서트 오는 9월 8일 푸르지오 아트홀에서 개최

2021 어우름 콘서트가 오는 8일 오후 7시 30분, 푸르지오 아트홀에서 개최된다.
어우름 콘서트는 이화여자대학교에서 음악을 전공한 떠오르는 신예 연주자들이 함께하는 무대로 해금 정윤정, 트럼펫 진서현, 소프라노 송미령, 한수아, 피아노 곽소연, 김정윤, 하프 백민지가 출연한다.
본 공연은 해금과 장구의 사운드로 펼쳐지는 <지영희류 해금산조>를 시작으로 브람스와 슈트라우스의 <Ständchen>, 슈만의 <Kreisleriana>, 벨리니의 <Trumpet Concerto in E♭ Major>, 쇼팽의 <Ballade No. 4 in f minor, Op. 52>, 베르디 <Caro nome che il mio cor > 등 서양악기와 국악기가 더해진 악기 편성과 다채로운 레퍼토리로 관객들을 찾아가며 가을밤을 화려하게 장식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의 출연자 피아니스트 곽소연은 “코로나로 공연을 개최하고, 관람하기도 쉽지 않은 어려운 시기 속에서 이화여대 동문들과 함께 이런 뜻깊은 공연을 기획하고 연주할 수 있음에 설레이고 무척이나 기대가 된다. 연주자들은 물론 관객분들도 모두 행복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히며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영음예술기획이 주최하는 본 공연은 전석 초대로 관람할 수 있다.

원하는 항목을 선택하세요. 선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