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문화재단,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예술감상교육 재개

청소년 문화예술 감상학교 <예술 감상하기 좋은 날>

(재)의정부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식)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인해 일정이 연기되었던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예술감상교육>을 오는 8.4(화) 1기 국악감상교육을 시작으로 재개한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관하는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예술감상교육 ‘예술 감상하기 좋은 날’(이하 예감좋은 날)>은 의정부 지역 및 인근 지역 초·중·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국악, 발레, 음악극, 연극, 미술, 문학, 뮤지컬 감상교육을 7기수에 걸쳐 운영하는 등 장르별 예술작품의 감상교육으로 구성된다.
 
<예감좋은 날> 사업은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문화예술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주체적인 문화예술 향유능력과 정서함양, 감수성 및 소통능력을 제고시켜, 지역 청소년들의 건전한 주말 여가문화 조성에 기여하는 프로그램이다.
 
의정부문화재단은 코로나19로 인해 기존 교육 일정을 변경하여 의정부시 교육청의 학사일정을 토대로 초등학생 및 중학생들의 여름방학 기간에 맞춰 8월 한 달 동안 1∼4기(국악, 발레, 음악극, 연극)프로그램을 평일교육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현재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산 예방을 위해 기존 대면교육에서 비대면 온라인 교육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는 ‘문학 감상 교육’을 새롭게 신설하여, 특히 윤동주 시인의 작품과 시세계를 이해하고 올바른 감상법 등의 교육을 통해 지역의 기초문화예술 장르의 토대를 다지는데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2020 예술 감상하기 좋은 날>의 참가신청 및 자세한 정보는 (재)의정부문화재단 홈페이지 www.uac.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담당자 문의 031-828-5879
회원님의 선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