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 덕 비올라 독주회 오는 28일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개최

진 덕 비올라 독주회가 오는 28일 수요일 오후 8시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개최된다.
비올리스트 진 덕은 예원학교와 서울예고, 졸업한 후 한국예술종합학교 재학 중 도오하여 오스트리아 Graz 국립음대 학사와 독일 Bremen 국립음대 석사를 졸업하였다.
Vittoria Caffa Righetti(Italy) 국제 콩쿨 1위와 독일 Hamburg 국립음대 초청 북독일 비올리스트의 날, 독일 Max Reger 포럼 초청 솔리스트, Bremen 국립음대 오케스트라, Euro Orchestra in Bari(Italy) 협연, 네덜란드 Peter the Great 페스티벌 장학생 선정 및 갈라 콘서트 연주 등 활발하게 활동하며 음악가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현재 숙명여대,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 겸임교수로 재직 중이며, 아베끄 스트링 콰르텟, 앙상블 우리, APS 챔버 멤버, KBS교향악단 비올라 수석으로 활동하며 다양한 무대에서 왕성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피아니스트 이재완과 함께하는 그의 이번 독주회는 독일 낭만파 음악가 슈만의 <3 Fantasiestücke, Op.73>, 파가니니의 대 비올라를 위한 소나타 <Sonata per la Grand Viola, MS 70>, 쇼스타코비치의 유작 <Sonata for Viola and Piano in C Major, Op.147>을 연주한다.
주최 측인 영음예술기획은 “각 작곡가들의 작곡 기법과 비올리스트 진 덕 특유의 섬세한 기교와 감각이 어우러져 더욱 풍성한 사운드를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히며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본 공연은 전석 2만원으로 인터파크와 예스24 티켓 사이트에서 구매 가능하다.
원하는 항목을 선택하세요. 선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