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힘내라 대한민국 오페라 갈라콘서트] 성황리에 종료

사단법인 라벨라오페라단(단장 이강호)의 <코로나19 극복 ‘힘내라 대한민국 오페라 갈라콘서트’>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지난 24일부터 26일 사흘간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열린 이번 공연은 코로나19로 지친 의료진과 국민들에게 감사와 응원을 전하자는 취지로 기획되었으며, 한국을 대표하는 오페라 가수들이 총출동하였다.
 
이번 공연은 <HIGHLIGHT OF THE OPERA 하이라이트 오브 디 오페라>, <ENJOY THE OPERA 인조이 디 오페라> 두 개의 컨셉으로 진행되어 취향에 맞는 공연을 선택하여 감상할 수 있었다.
 
<HIGHLIGHT OF THE OPERA 하이라이트 오브 디 오페라>는 국내를 비롯 세계에서 가장 많이 연주되며 사랑받고 있는 4개의 오페라 작품 ‘세비야의 이발사’, ‘사랑의 묘약’, ‘리골레토’, ‘카르멘’의 명장면을 선보였고, <ENJOY THE OPERA 인조이 디 오페라>는 대중들에게 익숙한 유명 오페라 속 명곡들을 한 자리에 모아 선보였다.
 
이번 갈라콘서트는 오페라 가수 32인, 오페라합창단 40인, 60인조 오케스트라와 어린이합창단까지 합쳐 총 출연진만 200여 명에 달하여 더욱 화려하고 풍성한 무대를 만들었으며, 오페라 전문 지휘자 양진모의 탁월한 곡 해석으로 더욱 깊이 있는 음악을 들려주어 관객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번 공연은 대한민국 최초 오페라 다큐멘터리 <오페라도 즐거워>의 카메라에 담긴다. 오페라의 저변 확대를 위해 제작되고 있는 프로젝트로 내년에 공개될 예정이다.
 
<코로나19 극복 ‘힘내라 대한민국 오페라 갈라콘서트’>는 세계적인 성악가인 테너 박기천, 신상근, 이재식, 소프라노 오미선, 이화영, 고현아, 강혜명, 메조소프라노 김정미가 출연하였고, 국내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소프라노 이정은, 이다미, 이민정, 한은혜, 최영신, 김효주, 강채원, 홍선진, 김아름, 권현이 테너 서필, 김중일, 원유대, 김지민, 바리톤 이용찬, 장성일, 박경준, 박건우, 최병혁, 김원, 고병준, 이치훈이 출연하였다.
 
코레아나 클라시카 오케스트라 상임지휘자이자 세계 4대 오페라 축제 예술감독으로 활동 중인 오페라 전문 지휘자 양진모가 지휘하였고, 단국대학교 실용음악과 초빙교수로 재직하며 국내 음악계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연출가 안주은이 연출과 해설을 맡았다. 연주단체로는 메트오페라합창단, 라퓨즈플레이어즈그룹, 브릴란떼어린이합창단이 호흡을 맞추었다.
회원님의 선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