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니스트 임동혁의 라흐마니노프 협주곡! [라흐마니노프 VS 차이콥스키]

창단 5주년을 맞이하는 <트리니티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10월 19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피아니스트 임동혁과 롯데콘서트홀에서 협연을 선보인다. <라흐마니노프 VS 차이콥스키> 타이틀을 가진 이번 공연은 ‘깊은 가을 저녁 러시아의 아름다운 멜로디로, 지친 우리의 가슴에 뜨거운 위로를 안겨 준다’는 취지로 기획되었다. 

 

‘트리니티’는 ‘삼위일체’를 의미한다. 순수 민간 교향악단으로써 우리 음악계에 잔잔한 파문을 일으키고 있는 <트리니티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관객과 무대, 그리고 오케스트라가 하나가 되는 ‘삼위일체’의 공간을 만들겠다”는 의지로 탄생한 지 5년이 되었다. 독일 드레스덴 국립음대를 졸업하고 청주시립교향악단 상임지휘자를 역임한 지휘자 류성규의 지휘봉 아래 “비발디부터 비틀즈까지” 라는 캐치프레이즈로 전국 방방곡곡을 누비며 관객들이 원하는 모든 장르의 음악으로 하나가 되고 있다.  

 

이번 창단 5주년 기념음악회는 음악 애호가들이 사랑하는 라흐마니노프와 차이콥스키의 곡을 연주한다. <라흐마니노프 VS 차이콥스키> 라는 타이틀 아래, 젊은 거장 임동혁의 가장 자신있는 프로그램 중 하나인 <라흐마니노프 피아노협주곡 제2번>을 연주하며 트리니티필하모닉오케스트라는 차이콥스키의 교향곡 제 5번을 선보인다.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우리들에게 아름다운 러시안 선율로 뜨거운 위안을 안겨 주기를 기대한다. 

 

한편, 피아니스트 임동혁은 10월 14일 용인을 시작으로 함안, 울산, 진해, 그리고 11월 6일 서울 롯데콘서트홀까지 베토벤 프로그램의 전국 투어 리사이틀을 앞두고 있다.

회원님의 선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