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밀양공연예술축제 포스터 공개

경상남도와 밀양시가 주최하며 국내 유명공연, 대학극 그리고 신진연출가들의 새로운 작품들 그리고 여러 거리공연을 다채롭게 만날 수 있는 2020 밀양공연예술축제의 메인 포스터가 전격 공개 되었다.
이번 메인 포스터는 이번 축제의 주제인 ‘바람이 분다. 연극, 다시 밀양’에 맞춰서 시원한 느낌을 살리려고 했다. 이에 맞춰서 밀양 아리나(구 밀양연극촌) 주변을 가득 채우고 있는 연꽃밭을 상상하게끔 녹색으로 배경을 하였으며 올해가 20회째를 맞는 밀양공연예술축제와 밀양의 받침이 맞아떨어지는 것을 활용해서 디자인을 하였다.
이번 공연예술축제는 8월 1일부터 6일까지 대학극전 및 차세대 연출가전을 진행하며 경연주간으로 이루어지고 8월 7일 전야제를 시작으로 8월 8일부터 16일까지 다양한 극단의 초청공연이 1일 4~6개씩 밀양 아리나, 밀양아리랑아트센터, 영남루 수변무대 등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시민들의 주도로 직접 만들어지는 다양한 거리공연 및 이벤트들도 계획 중이어서 그 어느 해 보다도 화려한 축제가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코로나19로 인한 방역에도 더없이 힘써서 준비를 할 예정이며 취소되고 축소되고 있는 축제들 사이에서 축제의 표준이 될 수 있는 방향성을 보여주려 한다. 이를 위해 김건표 추진위원장, 박정의 예술감독을 중심으로 밀양시, 밀양문화재단의 모든 임직원들이 힘을 하나로 합쳐서 노력하고 있다.
이제 약 50일도 채 남지 않은 2020 밀양공연예술축제는 다음주에 초청작품 공개 및 티켓 오픈을 예정하고 있으며 다양한 행사 노출이 시작될 것이다.
2020년 여름 재미있는 밀양공연예술축제의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더위를 잊을 수 있도록 서둘러 밀양 여행 계획을 세워 보자.
회원님의 선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