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공연예술분야 인력지원사업’ 연극분야 전국 800명 지원 확정!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연극인 800명에게 5개월간 인건비 지원
지난해 이어 연극인들의 안정적 창작활동을 위한 직접 지원
공연 외에도 영상제작, 워크숍, 레지던스, 리서치 등 연극분야라면 포괄적 신청가능
(사)한국연극협회(이사장 오태근)가 「2021 공연예술분야 인력지원사업」 ‘연극분야’에 참여할 단체 또는 개인 그룹을 모집한다.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하고 (사)한국연극협회가 주관하는 본 사업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공연예술분야를 활성화하고자 현장예술인력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채용규모가 확대되어 총 3,500명의 예술인력을 지원하고, 연극분야는 전년도 대비 100명이 늘어난 총 800명의 예술인력을 지원한다.
협회 가입여부 관계없이 누구나 2021년 하반기 연극 관련 예술활동(공연, 영상제작, 워크숍, 레지던스, 리서치, 제작 준비 등 포괄적 범위)을 계획하고 이 활동을 위한 예술인력을 채용하고자 하는 단체와 개인 그룹이라면, 단체는 최대 5인, 개인은 최대 3인까지 예술인력 신청이 가능하다. 예술인력은 공연실연(배우, 연출, 작가, 안무가 등), 무대기술(무대, 조명, 음향, 디자인 등), 경영행정(기획, 홍보마케팅, 국제교류, 경영일반, 회계 등) 등 폭넓게 신청 가능하다.
다만, 전년도 동 사업(2020 공연예술분야 인력지원사업)에 90일 이상 참여한 예술인력은 지원할 수 없다. 선발된 예술인력은 5개월간(2021년 7월~11월) 월 180만원(제세포함)의 인건비를 지원받으며, 정해진 근무지에서 주 30시간 상근으로 근무하게 된다. 
(사)한국연극협회 오태근 이사장은 ‘지난해 긴급 추경으로 편성되었던 본 사업을 통해 예술인직접지원에 대한 현장의 소리와 필요성을 체감했다. 문화예술계 지원사업들에 대한 다양한 각도의 폭넓은 고민이 필요하다. 본 사업이 올해까지 연속적으로 이어지게 되어 다행스럽게 생각하며, 연극인들의 안정적 공연활동지원과 코로나로 인해 여전히 침체되어 있는 문화예술계의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 (사)한국연극협회도 본 사업의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2021 공연예술분야 인력지원사업」 ‘연극분야’의 공모 신청은 5월 3일 오후 6시까지이며, 사업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사)한국연극협회 홈페이지 (http://ktheater.bravod.co.kr/) 및 페이스북 페이지(https://www.facebook.com/ktheatre)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원하는 항목을 선택하세요. 선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