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 & Life] 홍혜란, 최원휘, 백혜선 사랑과 삶을 노래하다!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성악 부분 아시아계 최초 우승, 소프라노 홍혜란과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주역 데뷔, 테너 최원휘
그리고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백혜선까지
세계적인 클래스의 연주자가 만나 선보이는 <Love & Life>
절절한 사랑의 서사시 슈만의 ‘여인의 사랑과 생애’부터
김소월의 세 개의 시로 새롭게 선보이는 가곡까지 모두 감상할 수 있는 무대
◈ 일시장소 : 2021년 7월 24일(토) 오후 5시 롯데콘서트홀
◈ 공연시간 : 약 100분 (인터미션 20분)
◈ 입장연령 : 만 7세 이상
◈ 출 연 진 : 소프라노 홍혜란, 테너 최원휘, 피아노 백혜선
◈ 주    최 : ㈜스톰프뮤직 02)2658-3546
◈ 티    켓 : R석 75,000원 S석 55,000원 A석 45,000원
◈ 예    매 : 인터파크, 롯데콘서트홀
세계 정상의 성악가 부부 소프라노 홍혜란과 테너 최원휘가 들려주는
사랑과 삶에 대한 이야기
본 공연은 최정상 클래스의 부부 성악가 소프라노 홍혜란, 테너 최원휘가 각각 들려주는 사랑과 삶에 대한 노래로 특별하게 꾸며진다.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성악 부문 아시아계 최초 우승자로 알려진 소프라노 홍혜란은 미국과 한국을 오가며 오페라와 콘서트 무대에서 왕성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20년 1월에 정규 1집 ‘희망가’ 앨범을 발매하여 주요 온라인 스토어에서 클래식 음반판매 1위를 휩쓸며 좋은 반응을 얻었다. 테너 최원휘는 20년 동양인 오페라 가수들에게 유난히 더 문턱이 높은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에서 오페라 <라 트라비아타>의 남자 주인공 ‘알프레도’역으로 데뷔 신고식을 치렀다. 메트 데뷔 무대에 대해 뉴욕 타임스는 “강한 고음과 어두운 중저음을 유연한 프레이징으로 노래하는 매력적인 테너”라는 호평을 받았다. 이번 공연에서는 이러한 세계 최정상의 성악가 부부가 각각 간절한 사랑의 노래를 들려준다. 1부에서는 소프라노 홍혜란의 목소리로 슈만의 <여인의 사랑과 생애>라는 곡을 들려주며, 2부에서는 테너 최원휘가 리스트의 <세 개의 페트라르카 소네트> 곡을 감상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또한 신진 작곡가 김신에 의해 새롭게 작곡된 <김소월 시에 의한 세 개의 가곡>도 처음 선보이는 자리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실제 부부 성악가의 진정성 있는 노래와 함께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백혜선의 연주까지 더해져 더욱 풍성해진 공연을 7월 24일 오후 5시, 롯데콘서트홀에서 만나보자.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백혜선의 첫 성악 콜라보 무대
소프라노 홍혜란, 테너 최원휘와의 기대되는 호흡
20년만의 최연소 교수 임용이라는 화제를 만들며 10년동안 재직했던 서울대 교수 자리를 2005년 홀연히 박차고 세계로 나아간 백혜선, 이후 끈임 없이 새로운 무대를 하나씩 꾸려나가며 세계 정상의 자리를 유지하고 있다. 이런 피아니스트 백혜선이 <Love & Life> 무대에서 소프라노 홍혜란과 테너 최원휘와 함께 새로운 모습으로 관객들을 만난다.
이번 공연에서 백혜선은 그 동안 시도하지 않았던 성악가들과의 호흡을 맞추는 무대를 선보인다. 소프라노 홍혜란, 테너 최원휘 부부와 피아니스트 백혜선은 일찍이 미국 생활에서부터 이어온 인연으로 그 사이의 호흡이 매우 기대된다.
리스트의 <페트라르카 소네트>는 테너를 위한 곡으로 작곡된 후 피아노를 위한 곡으로 재편곡이 되었는데, 이번 무대에서는 그 두 곡을 모두 들어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가 주어진다. 또한 소프라노 홍혜란과 피아니스트 백혜선이 함께 들려줄 슈만의 <여인의 사랑과 생애>는 여인의 삶을 노래한 곡을 세계적인 여성 음악가 두 명이 만나 어떠한 시너지를 보일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스톰프뮤직의 첫 프레스티지 클래식 공연,
슈만의 여인의 사랑과 생애부터 위촉 신작 김신의 김소월의 세 개의 시에 의한 가곡까지
짙은 가곡의 향연  
본 공연은 스톰프뮤직에서 최상위 아티스트들의 무대로 선보이는 첫 프레스티지 클래식으로, 세계 정상급의 아티스트인 소프라노 홍혜란, 테너 최원휘, 피아노 백혜선이 함께 해 그 의미를 더한다.
1부에서는 슈만의 <여인의 사랑과 생애> 전 곡을 소프라노 홍혜란의 목소리로 만나 볼 수 있다. 1840년 슈만의 ‘노래의 해’에 작곡 된 여인의 사랑과 생애는 그의 부인인 클라라 슈만과의 결혼을 정식으로 인정받고 작곡 한 곡으로 슈만의 기쁨이 느껴지는 곡이다. 한 여인의 사랑과 결혼, 출산과 남편의 죽음까지의 스토리를 8곡에 나누어 들어볼 수 있다. 또한 2부에서 테너 최원휘가 들려 줄 리스트의 <세 개의 페트라르카 소네트>는 한 남자의 짝사랑의 이야기를 담고 있는 곡이다. 그에 이어 김소월의 세 개의 시에 의한 가곡을 처음 선보인다. 작곡가 김신에게 위촉 한 새로운 가곡은 김소월의 시 <첫사랑>, <님의 노래>, <못잊어>를 가사로 두어 작곡 됐으며, ‘님을 그리다’라는 부제가 붙었다. 이렇듯 이번 공연은 사랑과 삶에 대한 이야기를 실제 부부인 소프라노 홍혜란과 테너 최원휘의 노래로 들을 수 있다.
본격적인 여름의 초입, 부부의 호흡을 통해 전하는 진한 사랑의 노래와 피아니스트 백혜선이 만나 한층 더 깊어질 <Love & Life>.  사랑과 삶의 시간을 관객들에게 선물 할 예정이다.
 
*프레스티지 클래식이란?
클래식 음악계를 선도하고, 수많은 시그니처 공연들로 클래식 음악에 대한 진입장벽을 무너뜨리며 트렌디한 공연문화를 개척해온 스톰프뮤직이 야심차게 선보이는 정통 ‘클래식 오브 클래식’ 공연.
세계에서 인정받은 최상위 아티스트들이 주도적으로 이끄는 무대로 지금까지 경험해온 클래식 그 이상의 감동을 얻을 수 있다.
 

P R O G R A M
 
1
Franz Liszt – Sonetto del Petrarca 123
리스트 – 페트라르카 소네트 123번  
 
Schumann/Liszt – Widmung
리스트 – 헌정
 
Robert Schumann – Frauenliebe und Leben, Op.42
슈만 – 여인의 사랑과 생애, 작품번호 42
 
2
Franz Liszt – Tre Sonetti di Petrarca, S.270
리스트 – 세 개의 페트라르카 소네트, 작품번호 270  
 
김신 – 김소월의 세 개의 시에 의한 가곡: 님을 그리다 *위촉초연
김소월 <첫사랑>, <님의 노래>, <못잊어>
 
*본 프로그램은 연주자의 사정에 의해 예고 없이 변경될 수 있습니다.
원하는 항목을 선택하세요. 선택!
댓글 남기기